통영시와 함께 6.25 전사자의 가족을 찾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