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의 힘으로! 주민의 품으로

작성일
2019-11-07 10:46:28
작성자
공보감사담당관실
조회수 :
76
전화번호 :
055-650-3707
주관부서 :
정량동
담당자 :
이명주
  • 주민의 힘으로! 주민의 품으로1.jpg(2.8 MB)
  • 주민의 힘으로! 주민의 품으로2.jpg(1.8 MB)
  • 주민의 힘으로! 주민의 품으로3.jpg(1.8 MB)

50여년 만에 복원된 ‘제166대 통제사 김영 각암비‘ 제막

주민의 힘으로! 주민의 품으로

 2019. 11. 5(화) 15시 통영시 정량동 덤바우길 일원에서 강석주 통영시장을 비롯한 정량동 지역구 의원인 통영시의회 김미옥 기획총무위원장, 김용안 산업건설위원장, 김영 각암비 복원 추진위원회(위원장 백현백), 김영 통제사 후손인 해풍김씨대종회(대종회장 김진우), 복원사업 관계자 및 정량동 주민 등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66대 통제사 김영 각암비 복원기념 제막식을 가졌다. 

 조선시대 순조 때(1829년) 정량동 덤바우골 인근에 큰 화재로 인해 집을 잃은 백성들에게 소나무 벌채를 허락하여 집을 짓게 한 죄로 파직당한 제166대 통제사 김영을 위하여 이듬해(1830년), 백성들이 세웠던 각암비가 1970년대 동호동 도로공사로 인해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이를 복원하고자 정량동 주민들은 지난 8월 김영 각암비 복원 추진위원회 구성하고 주민들의 자발적 모금을 통해 사업비를 마련하여 약 50여 년 만에 다시 각암비는 제자리를 찾았다.

 한편, 김진우 해풍김씨대종회장은 기념사에서 우리 선조가 남긴 역사를 잊지 않고 각암비를 다시 세워준 정량동 주민들에게 거듭 고마움을 전했으며, 

 강석주 통영시장은 “당시 각암비를 새긴 민초들의 뜻이 다시 이어져, 오늘 우리 품으로 돌아왔다. 오늘 제막식을 통하여 통영의 근간이 된 통제영의 역사가 재조명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통영시청 저작권정책 참조 : http://www.tongyeong.go.kr/01174/03544.web

담당자
공보감사담당관실 홍보행정팀 (☎ 055-650-3212)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