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신품종 토종벌”보급에 나서다

작성일
2019-04-15 11:17:19
작성자
공보감사담당관실
조회수 :
35
전화번호 :
055-650-6232
주관부서 :
농축산과
담당자 :
박양진
  • 통영시“신품종 토종벌”보급에 나서다1.JPG(1.9 MB)
  • 통영시“신품종 토종벌”보급에 나서다2.JPG(1.4 MB)
  • 통영시“신품종 토종벌”보급에 나서다3.JPG(1.1 MB)
  • 통영시“신품종 토종벌”보급에 나서다4.JPG(1.7 MB)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계통 증식보급 시범사업 추진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계통 증식보급 시범사업 추진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욕지도 토종벌 연구회(회장 윤태병, 이하 연구회)와 공동으로 낭충봉아부패병에 저항성이 강한 신품종 토종벌의 증식 보급에 나선다.  

 2009년 국내 첫 발병후 2년 사이 75% 폐사로 토종벌 산업 붕괴를 가져온 낭충봉아부패병의 근본 해결을 위해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이 9년간의 연구와 지역적응시험을 거쳐 세계 최초로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계통의 토종벌을 개발하였고 토종벌 농가 보급을 위해 2019년 처음으로 증식보급 시범사업을 시행중이다.

 이를 위해 통영시와 연구회는 150백만원(국비 50%, 시비 50%)의 사업비로 기존 토종벌 품종과의 교잡발생 방지와 가축전염병으로부터 청정한 욕지도와 두미도, 노대도 3곳을 선정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계통 증식보급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4월 9일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경상남도농업기술원, 통영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욕지도의 신품종 토종벌 증식봉장 3곳을 방문하여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현장 기술지원을 실시하였으며 현장에서 국립농업과학원장과 통영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각각 토종벌에 치병적인 낭충봉아부패병에 저항성이 강한 세계 최초 개발 신품종 토종벌의 증식과 토종벌 농가 보급을 위한 전진기지 역할을 수행할 연구회의 금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 미래 대한민국 농업과 토종벌 산업의 밑거름이 되어주길 당부하고 응원하였다.

 참고로 낭충봉아부패병은 꿀벌의 유충에서 발생하는 바이러스성 질병으로 감염된 애벌레는 번데기가 되지 못하고 황갈색으로 변하면서 건조 ․ 폐사한다.
 이 병으로 폐사한 유충이 마치 물주머니와 같이 부패해가기 때문에 ‘낭충봉아부패병’이라는 이름이 붙었으며 “토종벌 에이즈”라 불린다.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통영시청 저작권정책 참조 : http://www.tongyeong.go.kr/01174/03544.web

담당자
공보감사담당관실 홍보행정팀 (☎ 055-650-3212)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