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는 경상분지의 최남단 중간부에 위치해 있는데, 지질은 중생대 백악기 말 상부 경상계의 퇴적암류, 화산암류와심성관입암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들은 경상분지 안에서 일어났던 퇴적작용, 화산활동과 심성관입화성활동으로 형성된 고성층, 진동층의 퇴적암층과 응회암류, 안산암 질암류 등의 중성화산암류, 그리고 이들을 후기에 관입한 불국사 화강암류로 나누어진다. 고성층은 고성읍 일원에 분포하고 있는 층으로서 주로 혈암(shale), 사암(sandstone), 이암(mudstone) 등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도산면 원산리일대에 분포되어 있다.
  • 진동층은 마산시 진동면 일원에 널리 분포하는 퇴적암층으로 광도면 벽방산 일원과 용남면 해안 일대에 잘 발달되어 있다.
  • 회암류와 안산암 질암류는 진동층의 퇴적 말기에 시작된 격렬한 화산활동으로 형성된 것으로 우리 지역의 대부분을 점하고 있다.
  • 불국사 관입 암류는 백악기 말기에 마지막 화성활동으로 형성된 화강섬록암, 흑운모 화강암, 검록암질암과 산성암맥 등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광도면 벽방산의 화강섬록암은 지질학적으로 상당히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통영의 지질
지질시대 지층 비고
제 4기 제 4계 충적층, 테일러스
백악기말기 불국사통 암맥류 화강암류(섬록암) 상부경상계
신라통 안산암질암류, 응회암류, 진동층, 고성층

담당자
기획예산담당관실 기획담당 (☎ 055-650-3112)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가:

TOP